예레미야 30:12-24

내용: 하나님이 내리신 징계는 하나님만이 끝낼 수 있습니다. 자녀 교육은 아버지가 책임지십니다. --------------------------------------- 12 여호와께서 이와 같이 말씀하시니라 네 상처는 고칠 수 없고 네 부상은 중하도다 13 네 송사를 처리할 재판관이 없고 네 상처에는 약도 없고 처방도 없도다 14 너를 사랑하던 자가 다 너를 잊고 찾지 아니하니 이는 네 악행이 많고 네 죄가 많기 때문에 나는 네 원수가 당할 고난을 네가 받게 하며 잔인한 징계를 내렸도다 15 너는 어찌하여 네 상처 때문에 부르짖느냐 네 고통이 심하도다 네 악행이 많고 네 죄가 허다하므로 내가 이 일을 너에게 행하였느니라 16 그러므로 너를 먹는 모든 자는 잡아먹힐 것이며 네 모든 대적은 사로잡혀 갈 것이고 너에게서 탈취해 간 자는 탈취를 당할 것이며 너에게서 노략질한 모든 자는 노략물이 되리라 17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그들이 쫓겨난 자라 하매 시온을 찾는 자가 없은즉 내가 너의 상처로부터 새 살이 돋아나게 하여 너를 고쳐 주리라 18 여호와께서 말씀하시니라 보라 내가 야곱 장막의 포로들을 돌아오게 할 것이고 그 거처들에 사랑을 베풀 것이라 성읍은 그 폐허가 된 언덕 위에 건축될 것이요 그 보루는 규정에 따라 사람이 살게 되리라 19 그들에게서 감사하는 소리가 나오고 즐거워하는 자들의 소리가 나오리라 내가 그들을 번성하게 하리니 그들의 수가 줄어들지 아니하겠고 내가 그들을 존귀하게 하리니 그들은 비천하여지지 아니하리라 20 그의 자손은 예전과 같겠고 그 회중은 내 앞에 굳게 설 것이며 그를 압박하는 모든 사람은 내가 다 벌하리라 21 그 영도자는 그들 중에서 나올 것이요 그 통치자도 그들 중에서 나오리라 내가 그를 가까이 오게 하리니 그가 내게 가까이 오리라 참으로 담대한 마음으로 내게 가까이 올 자가 누구냐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22 너희는 내 백성이 되겠고 나는 너희들의 하나님이 되리라 23 보라 여호와의 노여움이 일어나 폭풍과 회오리바람처럼 악인의 머리 위에서 회오리칠 것이라 24 여호와의 진노는 그의 마음의 뜻한 바를 행하여 이루기까지는 돌이키지 아니하나니 너희가 끝날에 그것을 깨달으리라 --------------------------------------- 자녀를 징계할 때는 확실하고, 메시지가 있어야 합니다. 부모가 자녀에게 징징 거리며 나무라는 것은 오히려 부작용만 낳을 뿐입니다. 하나님은 그의 딸 이스라엘을 철저하고 단호하게 심판하십니다. 아무도 하나님을 말릴 수 없습니다. 그들이 하나님의 말씀을 들어야 할 메시지가 있기에 그것이 확실히 전달 되기 전에는 이 징계는 어영부영 끝나지 않을 것입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징계는 더 큰 의미가 있습니다. 이스라엘의 징계는 단순히 이스라엘만을 벌하기 위한 것에서 멈추지 않습니다. 하나님은 이스라엘을 치는 나라, 이스라엘을 먹은 국가를 잡아 먹는다, 사로 잡는다, 탈취한다, 노략물로 삼는다. 이 모든 표현은 하나님의 소유로 삼는다는 의미입니다. 하나님께서 이스라엘을 4대 문명이 충돌하는 지점에 두신 이유는 하나님의 나라를 열방에 보여주기 위함이었습니다. (이집트, 고대그리스, 힛타이트, 앗시리아 문명의 충돌지점) 출처 https://www.tf.uni-kiel.de/matwis/amat/iss/kap_a/advanced/ta_2_2b.html 그들은 이스라엘을 삼키러 왔다가 이스라엘의 것이 되고, 이스라엘의 소유가 되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비전은 이스라엘만을 위한 것이 아니었습니다. 하나님의 비전은 열방의 구원입니다. 할렐루야~~~!!! 개인의 삶에 있어서도 마찬가집니다. 하나님이 당신을 '거기'에 두신 이유는 당신의 복과 저주를 통해 당신의 이웃을 

하나님의 백성삼기 위함입니다! 신자의 복된 삶은 물론, 그들의 고난과 환란 조차도 사람들에게 하나님을 보여주는 증거가 될것입니다. 우리의 복된 상황을 대하는 태도, 반대로 환란을 대하는 신자의 태도를 보면서 사람들은 그리스도인들의 '다름'을 경험할 것입니다. 거기서 신자의 태도를 보며 충격을 받은 자들을 하나님이 삼키며, 하나님의 소유로 삼는 것, 이것이 하나님이 신자를 통해 실행 하시는 하나님의 선교입니다~!!! 사랑 하는 여러분, 하나님은 여러분의 삶을 통해 하나님의 나라를 보여주기를 기뻐하십니다. 특별히! 열방은 이스라엘을 침략하며 하나님의 나라를 경험하였습니다. 즉, 하나님은 이스라엘의 고난을 통해 하나님 나라를 보여 주었던 것이죠! 사랑 성도 여러분, 하나님은 세상이 당신을 잘 보이는곳에 두시고, 당신의 신앙적 삶을 통해 하나님의 나라를 나타내실 것입니다. 당신은 그리스도의 향기며 그리스도를 보여주는 편지입니다. 오늘도 여과없이 하나님을 보여줄수 있는 하루 되시길 축복합니다~♡ 샬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