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레미야 24:1-10

내용: 하나님은 무화과 두 광주리를 보여 주시면서, 예루살렘에 남아있는 시드기야 왕과 고관, 백성들에게 경고의 말씀을 전하고 있습니다. ------------------------------------------------ 1.바벨론의 느부갓네살 왕이 유다 왕 여호야김의 아들 여고냐와 유다 고관들과 목공들과 철공들을 예루살렘에서 바벨론으로 옮긴 후에 여호와께서 여호와의 성전 앞에 놓인 무화과 두 광주리를 내게 보이셨는데 2. 한 광주리에는 처음 익은 듯한 극히 좋은 무화과가 있고 한 광주리에는 나빠서 먹을 수 없는 극히 나쁜 무화과가 있더라 3. 여호와께서 내게 이르시되 예레미야야 네가 무엇을 보느냐 하시매 내가 대답하되 무화과이온데 그 좋은 무화과는 극히 좋고 그 나쁜 것은 아주 나빠서 먹을 수 없게 나쁘니이다 하니 4. 여호와의 말씀이 또 내게 임하니라 이르시되 5. 이스라엘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이와 같이 말씀하시니라 내가 이 곳에서 옮겨 갈대아인의 땅에 이르게 한 유다 포로를 이 좋은 무화과 같이 잘 돌볼 것이라 6. 내가 그들을 돌아보아 좋게 하여 다시 이 땅으로 인도하여 세우고 헐지 아니하며 심고 뽑지 아니하겠고 7. 내가 여호와인 줄 아는 마음을 그들에게 주어서 그들이 전심으로 내게 돌아오게 하리니 그들은 내 백성이 되겠고 나는 그들의 하나님이 되리라 8. 여호와께서 이와 같이 말씀하시니라 내가 유다의 왕 시드기야와 그 고관들과 예루살렘의 남은 자로서 이 땅에 남아 있는 자와 애굽 땅에 사는 자들을 나빠서 먹을 수 없는 이 나쁜 무화과 같이 버리되 9. 세상 모든 나라 가운데 흩어서 그들에게 환난을 당하게 할 것이며 또 그들에게 내가 쫓아 보낼 모든 곳에서 부끄러움을 당하게 하며 말 거리가 되게 하며 조롱과 저주를 받게 할 것이며 10. 내가 칼과 기근과 전염병을 그들 가운데 보내 그들이 내가 그들과 그들의 조상들에게 준 땅에서 멸절하기까지 이르게 하리라 하시니라 ------------------------------------------------ 하나님은 두나무의 비유를 들어 말씀하십니다. “좋은 무화과”는 바벨론으로 끌려간 포로들을 가리킨다고 하십니다. (4~) “나쁜 무화과”는 유다에 남은 자와 애굽을 의지하여 애굽으로 간 자들이라고 하십니다. (8~) 사실 이런 의미의 말씀은 이미 예레미야를 통해 하나님이 지속적으로 하신 말씀입니다. 그러나 알아듣지 못하는 자들을 위해 하나님은 다시 한 번, 친히 비유를 들어 쉽게 상황을 설명해 주는 것입니다. 그러나 여고냐 이후, 바벨론에 의해 왕으로 책봉 된 여고냐의 삼촌, 시드기야는 바벨론을 배반하고 독립운동을 도모합니다.... 비유란? 못 알아듣는 자들에게 이해를 돕기 위해 주는 말입니다. 그러나 자기 중심적으로 하나님의 말씀을 듣는 사람은 아무리 쉽고 확실한 이야기를 해도 성경은 여전히 비밀처럼 느껴지는 것입니다. 결론을 우리가 잘 알듯이, 애굽은 바벨론에 의해 왕조가 무너졌고, 시드기야는 자기 눈앞에서 자식이 참수 당했으며, 그 저주 받은 눈은 그 자리에서 뽑혀버렸습니다. 이 시대 하나님의 뜻이 무엇일까요? 한국 기독교는 스스로 자정할 수 있는 능력이 있습니까? 어디 좀 고치고 회개하면 다시 본질로 돌아올 수 있습니까? 나무를 배어버리고 그루터기에서 의로운 가지가 나기를 기다려야 하는 시대는 아닐까요? 하나님께서 하나님의 성민을 버리고, 예루살렘을 무너뜨리며, 백성을 바벨론 포로로 끌려가게 하시는 이유가 무엇입니까? 몇가지 죄를 처단하면 안될 만큼 이미 멀리 간 것이 아니겠습니까! 지금 우리의 시대와 닮아도 너무 닮았습니다~!! 4절 이하에서, 하나님의 뜻을 구하며 하나님의 형벌을 달게 받는 자들이 '좋은 무화과'라고 합니다. 그러나 시드기야와 그 땅에 남은 백성은 할례 받지 못한 이방인들에게 죽을 수 없다고 한손에는 성경, 한손에는 칼을 들었던 애국자들이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그들을 '나쁜 무화과'라고 하십니다.... 지금 우리의 시대와 예레미야 시대가 완전히 오버랩 되고있습니다! 하나님이 이처럼 알기 쉽게 비유로 선지자를 통해 보여 주었지만, 백성들은 그 말씀을 따르기보다, “자기의 생각과 판단에 따라 예언하는” 거짓 선지자들의 말을 따릅니다! 그 결과, 그들은 모든 나라 가운데 흩어져서 환란을 당하게 되며, 부끄럼을 당하게 되며, 말거리가 되며, 조롱과 저주를 받게 되며, 칼과 기근과 전염병으로 멸절하기까지 따라갈 거라는 것입니다. (9-10) 우리의 이성과 판단으로 하나님을 규정하면, 큰 낭패를 당할 것입니다. 율법의 정신을 잃은 유대인들이 버림을 받았던 것처럼, 하나님의 말씀의 정신을 따라 해석하고, 선포하고, 적용하지 않으면 가룟 유다처럼, 우리 역시 하나님의 말씀을 가로막는 원수가 될 뿐입니다. 오늘도 하나님의 말씀 아래에서 겸손히 그 말씀을 받고, 내 삶에 있는 그대로 적용해 낼 수 있기를 소원합니다. 혼란스럽고 혼탁한 이 시대에 하나님의 말씀을 붙잡고 하나님이 우리에게 주신 지상 명령을 따라 영혼 구원에 앞장 서는 오늘 하루되시길 축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