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레미야 23:1-8

내용 : 하나님의 심판은 의롭고 신실하십니다. 하나님은 죄인 한 사람때문에 모두를 싸잡아 심판하지 않으십니다. 심판은 오직 자신의 죄 때문입니다. --------------------------------------------- 1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내 목장의 양 떼를 멸하며 흩어지게 하는 목자에게 화 있으리라 2 그러므로 이스라엘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내 백성을 기르는 목자에게 이와 같이 말씀하시니라 너희가 내 양 떼를 흩으며 그것을 몰아내고 돌보지 아니하였도다 보라 내가 너희의 악행 때문에 너희에게 보응하리라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3 내가 내 양 떼의 남은 것을 그 몰려 갔던 모든 지방에서 모아 다시 그 우리로 돌아오게 하리니 그들의 생육이 번성할 것이며 4 내가 그들을 기르는 목자들을 그들 위에 세우리니 그들이 다시는 두려워하거나 놀라거나 잃어 버리지 아니하리라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5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보라 때가 이르리니 내가 다윗에게 한 의로운 가지를 일으킬 것이라 그가 왕이 되어 지혜롭게 다스리며 세상에서 정의와 공의를 행할 것이며 6 그의 날에 유다는 구원을 받겠고 이스라엘은 평안히 살 것이며 그의 이름은 여호와 우리의 공의라 일컬음을 받으리라 7 그러므로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보라 날이 이르리니 그들이 다시는 이스라엘 자손을 애굽 땅에서 인도하여 내신 여호와의 사심으로 맹세하지 아니하고 8 이스라엘 집 자손을 북쪽 땅, 그 모든 쫓겨났던 나라에서 인도하여 내신 여호와의 사심으로 맹세할 것이며 그들이 자기 땅에 살리라 하시니라 ------------------------------------------------------ 하나님께서 예루살렘을 멸하고 백성들을 바벨론으로 이끌어 간 것은 양과 염소를 구분하기 위함이요, 자기백성을 보호하고 모았다가 당신이 목자가 되어 이끌고 돌아오기 위함입니다.(3-4) 하나님은 바벨론이라는 막대기를 심판의 도구로 쓰셨습니다 그 막대기 아래 '자기 힘'으로 이겨보고자 하는 자... 그가 염소요, 바벨로의 포로가 되어 순순 끌려가는 자, 그가 양이었습니다. 그리고 하나님은 그들의 목자였습니다. 이해 할 수없는 하나님의 판단과 지혜....... 우리의 삶 속에서도 하나님은 '동일'하게 역사하실 것입니다. 내가 보기에 "보암직도 하고, 먹음직도 한" 판단이 아니라, 하나님이 보시기에 선한 것, 의로운 것, 지혜로운 것으로 우리를 판단하실 때, 순종하여 그 길로 나아가는 것..... 포로로 끌려 간 백성들이 말해 주듯이.... 이것이 신자의 살 길일 것입니다.... =하나님의 이끄심은 '머리'로 이해 하는 것이 아니라, '지나고 보니' 이해 되는 것이 더 많습니다. 지금 이해 할 수 없는 상황 속에서 마음이 아프시다면, 하나님의 선한 역사가 지금 내게 일어나고 있음을 믿고! 용기 내어 일어나시기 바랍니다. 바벨론으로 끌려가라면 끌려가지요~!! 그러나 거기에 여호와 하나님이 계시니, 그곳이 샬롬입니다. 오늘도 주님과 동행하며, 어떤 상황에서든지 평화 하시길 기도합니다. 샬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