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사야 21:1-17

1. 해변 광야에 관한 경고라 적병이 광야에서, 두려운 땅에서 네겝 회오리바람 같이 몰려왔도다

2. 혹독한 묵시가 내게 보였도다 속이는 자는 속이고 약탈하는 자는 약탈하도다 엘람이여 올라가고 메대여 에워싸라 그의 모든 탄식을 내가 그치게 하였노라 하시도다

3. 이러므로 나의 요통이 심하여 해산이 임박한 여인의 고통 같은 고통이 나를 엄습하였으므로 내가 괴로워서 듣지 못하며 놀라서 보지 못하도다

4. 마음이 어지럽고 두려움이 나를 놀라게 하며 희망의 서광이 변하여 내게 떨림이 되도다

5. 그들이 식탁을 베풀고 파수꾼을 세우고 먹고 마시도다 너희 고관들아 일어나 방패에 기름을 바를지어다

6. 주께서 내게 이르시되 가서 파수꾼을 세우고 그가 보는 것을 보고하게 하되

7. 마병대가 쌍쌍이 오는 것과 나귀 떼와 낙타 떼를 보거든 귀 기울여 자세히 들으라 하셨더니

8. 파수꾼사자 같이 부르짖기를 주여 내가 에 늘 망대에 서 있었고 이 새도록 파수하는 곳에 있었더니

9. 보소서 마병대가 쌍쌍이 오나이다 하니 그가 대답하여 이르시되 함락되었도다 함락되었도다 바벨론이여 그들이 조각한 신상들이 다 부서져 땅에 떨어졌도다 하시도다

10. 내가 짓밟은 너여, 내가 타작한 너여, 내가 이스라엘의 하나님 만군의 여호와께 들은 대로 너희에게 전하였노라

11. 두마에 관한 경고라 사람이 세일에서 나를 부르되 파수꾼이여 이 어떻게 되었느냐 파수꾼이여 이 어떻게 되었느냐

12. 파수꾼이 이르되 아침이 오나니 도 오리라 네가 물으려거든 물으라 너희는 돌아올지니라 하더라

13. 아라비아에 관한 경고라 드단 대상들이여 너희가 아라비아 수풀에서 유숙하리라

14. 데마 땅의 주민들아 물을 가져다가 목마른 자에게 주고 떡을 가지고 도피하는 자를 영접하라

15. 그들이 칼날을 피하며 뺀 칼과 당긴 활과 전쟁의 어려움에서 도망하였음이니라

16. 주께서 이같이 내게 이르시되 품꾼의 정한 기한 같이 일 년 내에 게달영광이 다 쇠멸하리니

17. 게달 자손 중 활 가진 용사의 남은 수가 적으리라 하시니라 이스라엘의 하나님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


21장은 바벨론과 앗수르와 애굽 사이에 있는 여러 민족들의 심판을 선포하는 내용입니다.

하나님은 이스라엘 뿐 아니라, 온세상을 주관하시는 하나님이십니다.


온세상을 두렵게 하던 바벨론이 무너지고

바벨론왕의 도피처이자 본거지였던 아라미아의 영화도 곧 쇠하고 말 것입니다.

하나님을 찾지 않는 한 인생의 밤은 끝나지 않을 것입니다.


하나님이 영원한 안식처입니다.

하나님이 가장 안전합니다.


혹시 나는 하나님없는 오늘의 영광에 기대어 살고 있는 것은 아닌지

그러고도 아침을 기대하며 기다리고 있는 것은 아닌지....

내가 맺고 있는 관계를 돌아 보는 시간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