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누가복음 19:11-27


11. 그들이 이 말씀을 듣고 있을 때에 비유를 더하여 말씀하시니 이는 자기가 예루살렘에 가까이 오셨고 그들은 하나님의 나라가 당장에 나타날 줄로 생각함이더라

12. 이르시되 어떤 귀인이 왕위를 받아가지고 오려고 먼 나라로 갈 때에

13. 그 종 열을 불러 은화 열 므나를 주며 이르되 내가 돌아올 때까지 장사하라 하니라

14. 그런데 그 백성이 그를 미워하여 사자를 뒤로 보내어 이르되 우리는 이 사람이 우리의 왕 됨을 원하지 아니하나이다 하였더라

15. 귀인이 왕위를 받아가지고 돌아와서 은화를 준 종들이 각각 어떻게 장사하였는지를 알고자 하여 그들을 부르니

16. 그 첫째가 나아와 이르되 주인이여 당신의 한 므나로 열 므나를 남겼나이다

17. 주인이 이르되 잘하였다 착한 종이여 네가 지극히 작은 것에 충성하였으니 열 고을 권세를 차지하라 하고

18. 그 둘째가 와서 이르되 주인이여 당신의 한 므나로 다섯 므나를 만들었나이다

19. 주인이 그에게도 이르되 너도 다섯 고을을 차지하라 하고

20. 또 한 사람이 와서 이르되 주인이여 보소서 당신의 한 므나가 여기 있나이다 내가 수건으로 싸 두었었나이다

21. 이는 당신이 엄한 사람인 것을 내가 무서워함이라 당신은 두지 않은 것을 취하고 심지 않은 것을 거두나이다

22. 주인이 이르되 악한 종아 내가 네 말로 너를 심판하노니 너는 내가 두지 않은 것을 취하고 심지 않은 것을 거두는 엄한 사람인 줄로 알았느냐

23. 그러면 어찌하여 내 은행에 맡기지 아니하였느냐 그리하였으면 내가 와서 그 이자와 함께 그 을 찾았으리라 하고

24. 곁에 섰는 자들에게 이르되 그 한 므나를 빼앗아 열 므나 있는 자에게 주라 하니

25. 그들이 이르되 주여 그에게 이미 열 므나가 있나이다

26. 주인이 이르되 내가 너희에게 말하노니 무릇 있는 자는 받겠고 없는 자는 그 있는 것도 빼앗기리라

27. 그리고 내가 왕 됨을 원하지 아니하던 저 원수들을 이리로 끌어다가 내 앞에서 죽이라 하였느니라



 


오늘 본문은 다른 공관복음서에서 달란트 비유로 잘 알려진 내용입니다.

달란트가 아닌 므나라는 단위로 이야기를 진행하고 있는데요

1므나는 100드라크마며, 1/60 달란트에 해당하는 가치입니다.

1드라크마는 양 한마리를 살 수 있다고 하니

한 므나 받은 종들은 양 100마리를 살 수 있는 돈을 주인에게 받은 것입니다.


한편 다른 복음서와 다른 것은 귀인(주인)이 멀리가는 이유가 명시 되었다는 점입니다.

바로 '왕위를 받으러 먼나라로 갈 때'라고 예수님이 말씀하시는데,

당시 로마에 통치를 받고 있었던 유대의 통치자들은 왕위를 얻기 위해 로마 황제 앞에 나아가 제가를 받아야 했습니다.


헤롯 아켈라우스도 역시 왕위를 얻고자 로마로 갔는데, 그 때 유대인들이 황제에게 사절을 보내어 '이 사람을 왕으로 세우는 것을 반대'한다는 운동을 한 것입니다...(14)

우여곡절 끝에 왕위를 받은 아켈라우스는 돌아오자 마자 그 일로 유대인 3000명을 성전에서 살육하는 만행을 저지른 것입니다.

아마도 예수님이 하시는 이 이야기를 들을 때 유대인들은 그 사건을 떠올렸을 것입니다.


"내가 왕 됨을 원하지 아니하는 저 원수들을 이리로 끌어다가 내 앞에서 죽이라" (27)


즉 예수님은 유대인들이 예수의 왕 되심을 원치 않는 사람들이 있다는 현실을 설명하기 위해 이렇게 비유로 말씀하고 계시는 것입니다.


비록 예수님이 헤롯 아켈라우스는 아니지만, 예수님은 승천하사 다시 오셔서 세상을 통치 하실 왕으로 등극하실 분이기에 그의 주권에 굴복하지 않는 자들은 심판 당하게 될 것은 당연한 것입니다.


본문은 이렇게 다시 오실 주님은 어떤 분이신가를 비유적으로 말씀해 주십니다.

먼저 주님은 충성하는 자에게 상을 주십니다.

그리고 행한대로 갚으십니다.

마지막으로 반대하는 자들을 심판하시는 주로 계시하여 주십니다.


앞으로 우리에게 일어날 분명한 일들입니다.

하나님의 오래참으시고 인내하심을 멸시하지 마십시다.

하나님의 나라는 관념이 아니라, 또 누구의 말대로 더디오는 것이 아니라, 오래 참으심으로 기다려 주시지만 그 나라는 힘있게 그리고 급하게 다가오는 나라인 것입니다.


두렵고 떨림으로 오늘도 그 구원을 이루시는 복된 한날 되십시오~!


Commentaire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