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가복음 10:17-24 비밀? 계시!


17. 칠십 인이 기뻐하며 돌아와 이르되 주여 주의 이름이면 귀신들도 우리에게 항복하더이다

18. 예수께서 이르시되 사탄이 하늘로부터 번개 같이 떨어지는 것을 내가 보았노라

19. 내가 너희에게 전갈을 밟으며 원수의 모든 능력을 제어할 권능을 주었으니 너희를 해칠 자가 결코 없으리라

20. 그러나 귀신들이 너희에게 항복하는 것으로 기뻐하지 말고 너희 이름하늘에 기록된 것으로 기뻐하라 하시니라

21. 그 때에 예수께서 성령으로 기뻐하시며 이르시되 천지의 주재이신 아버지여 이것을 지혜롭고 슬기 있는 자들에게는 숨기시고 어린 아이들에게는 나타내심을 감사하나이다 옳소이다 이렇게 된 것이 아버지이니이다

22. 아버지께서 모든 것을 내게 주셨으니 아버지 외에는 아들이 누구인지 아는 자가 없고 아들과 또 아들의 소원대로 계시를 받는 자 외에는 아버지가 누구인지 아는 자가 없나이다 하시고

23. 제자들을 돌아 보시며 조용히 이르시되 너희가 보는 것을 보는 눈은 복이 있도다

24. 내가 너희에게 말하노니 많은 선지자와 임금이 너희가 보는 바를 보고자 하였으되 보지 못하였으며 너희가 듣는 바를 듣고자 하였으되 듣지 못하였느니라


--------------------------


70명의 제자들이 전도를 다녀온 후에 자신에게 일어난 놀라운 일에 감격하여 예수님께 보고 합니다. 예수님도 그 사실을 이미 영의 눈으로 함께 보시고 함께 기뻐하십니다. 그러나 더 기쁜 것이 무엇인지를 가르쳐 주시며, 그것을 눈 앞에서 누리는 자들이 얼마나 복있는 자인지를 일깨워 주십니다.


예수님께서 구원 받은 자가 받은 것이 무엇인지, 그 능력이 무엇인지를 가르쳐 주십니다.

그것은 권능이었고, (19)

구약의 선지자들과 왕들이 보고 싶어 했던 비밀, 계시였는데

그것은 관계 안에 있는 자들이 누리는 복이었습니다. (20, 22절)


누가 관계 안에 있는 자입니까?

예수님과 예수님의 말씀을 받아들이는 자입니다!!


예수님은 사람들에게 '비유'입니다.

하나님이 주신 계시, 그 비밀을 아는 자들에게만 보여지는 '비유'입니다.

(예수님의 존재의 부정이 아니라, 하나님의 '메시지'로서의 비유라는 뜻입니다)


비유는, 잘 모르고 이해 하지 못하는 자들에게 쉽게 풀어 설명하는 문학적 표현이 아닙니까?

그러나 비유가 '특별한 관계'에 사용 되면

관계 속에 있는 자에게는 "계시"지만,

관계 밖에 있는 자에게는 비유가 오히려 '비밀'이 되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지혜를 우리가 어찌 다 알 수 있을까요?

그렇기에 하나님은 예수님을 이 땅에 보내 주셔서 구원이 무엇인지를

우리의 눈높이에서, 우리가 알기 쉽게 하나님의 지혜, 하나님의 구원을 예수님을 통해 인류에 설교해 주셨습니다.


그러나 사람들은 쉽게 설교해 주신 구원의 메시지(예수)를 이해 하지 못합니다.

왜냐하면 자신의 지혜와 지식의 기준으로 볼 때, 구원은 그렇게 이루어 져서는 안된다고 믿기 때문입니다.

결국 스스로 지혜 있다고 자부하는 사람들은 (21절)

하나님께서 알기 쉽게 써 내려가신 예수님의 이야기를 폄하하고 무시하기에

오히려 쉽게 설명해 주신 하나님의 비유 곧 '예수님'은

그들에게 걸림 돌이 되며, 그들 눈에 미련하고 어리석어 보이기까지 하는 것입니다. (고전1:18, 23)

우리들의 표현으로 하면 그들에게 '비밀'이 되는 것입니다. (마13:11, 엡1:9, 골1:26)


그러나 하나님의 약속이 있는 자, 관계 안에 있는 자, (22절, 롬9:8),

주님의 소원이 머물러 있는 자들에게는

그 어려운 영적인 하나님의 일, 천국의 비밀을

예수 그리스도를 통해 더욱 분명하게 볼 수 있는 '계시'가 되는 것입니다.

계시는 깨달음이 되고, 깨달음은 기쁨이 되고

결국 '삶의 방향 전환'으로 이끄는 것!!

이것이 뒤나미스!! 곧 권능입니다~!!!


그래서 복음은 사람들의 속박으로부터, 마귀의 모든 속임수로부터 우리를 건져내는 능력이 되는 것입니다.


귀신이 떠난 다는 것은 더이상 귀신의 속임수에 얽매이지 않는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사람으로 하여금 미친 짓 하게 하는 귀신도 존재하지만

그보다 더 큰 지혜로 우리를 속이고, 오늘 우리들의 삶을 갉아 먹고, 우리로 하여금 유리하며 스스로 걸려 넘어지게 하는 원수짓을 멈추지 않고 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권능과 하나님의 계시는

이러한 원수의 모든 궤계를 복음 안에서 다 분별하게 하고 파헤쳐 버리는 것입니다.

그래서 성도들이 가는 곳마다 귀신의 역사는 힘을 잃고, 속박된 사람들에게 자유를 선물하는 것입니다. (17-18절)


그 능력이 밖으로 나타나 현상적으로 경험할 때 얼마나 기쁘고 감사합니까?

하지만 그보다 우리에게 던지는 더 큰 메시지는

우리가 하나님의 약속있는 자, 상속자라는 것을

그것으로 증명하는 것이기에!!

우리의 신분이 하나님께 속한 자라는 것을 증명하는 것이기에!!!

나타난 현상보다 훨씬 기쁜 일입니다. (20절)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귀신은 우리의 마음에 역사합니다.

잘못된 해석으로 이끕니다.

그래서 자신을 불행하다고 여기에 하고 삶을 비관적으로 이끄는 존재들이 바로 귀신입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그런 인생에 예수의 이야기를 통해 우리를 영원한 삶으로 이끄시고, 삶속에서 일어나는 일들을 새로운 시각으로 바라보게 함으로써 흔들리지 않는 믿음을 주시고, 속박으로부터 자유 하게 하십니다.


예전에는 건강하게 살고 풍요롭게 사는 것이 복이라고 여겼지만

이제는 육체의 건강도, 물질적인 조건도 성도들을 속박할 수 없음을 아는 것입니다.

그리스도 안에서 누리는 이 자유가 바로 복입니다. (23-24절)


'조용히 이르시되'(23)


이 말은 친밀한 관계를 가리킬 때 사용하는 표현입니다.

예수님이 저와 여러분에게 '조용히' 말씀하십니다.

그 말씀을 듣고 하나님의 구원을 이해 하시는 여러분!

예수님을 보며, 하나님의 구원을 보는 여러분은!!

복있는 사람입니다.


예수님을 보고도, 예수님의 말씀을 듣고도

하나님의 구원을 이해하지 못한다면....!

지금 당장!!! 엎드리십시오!!

계시 밖에 있는 자인지도 모르기 때문입니다....


시간 낭비하지 마시고!!

하나님과 양당간 결판을 내십시오!!

어찌 종교 생활로 '즐거운 인생'을 허비 하려 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