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고린도 후서 5:11-21

쉬운 성경


11. 우리는 주님이 두려운 분이시라는 것을 잘 알고 있기 때문에 사람들을 설득하려고 합니다. 하나님께서는 우리가 어떤 사람인지를 알고 계십니다. 우리가 바라는 것은 여러분도 우리가 어떤 사람인지를 아셨으면 하는 것입니다.

12. 우리는 또다시 우리 자신을 여러분에게 내세우려는 것이 아닙니다. 단지, 사람의 마음에는 관심이 없고 외모만을 자랑하는 사람들에게 여러분이 대답할 말이 있도록 여러분에게 우리를 자랑할 기회를 드리려고 합니다.

13. 우리가 제정신이 아니라면 그것은 하나님을 위해서 제정신이 아닌 것이며, 우리가 정신이 온전하다면 그것은 여러분을 위해 그런 것입니다.

14. 그리스도의 사랑이 우리를 사로잡고 있습니다. 우리는 확신합니다. 한 사람이 모든 사람을 대신하여 죽었으므로, 모든 사람이 죽은 것입니다.

15. 그리스도께서 모든 사람을 대신하여 죽으신 것은 살아 있는 사람들이 더 이상 자기 자신을 위해 살지 않고, 자신들을 위해 죽었다가 다시 사신 분을 위해 살게 하려는 것입니다.


16. 그러므로 우리는 이제부터 그 어떤 사람도 세상의 관점으로 알지 않겠습니다. 전에는 우리가 그리스도에 대해서도 세상의 관점으로 알았으나, 이제는 더 이상 그렇게 하지 않겠습니다.

17. 그러므로 누구든지 그리스도 안에 있으면 새로운 창조입니다. 이전 것들은 지나갔고, 보십시오. 새 것들이 와 있습니다.

18. 이 모든 것은 하나님께로부터 왔습니다. 하나님께서는 그리스도를 통해 우리를 자신과 화목시키시고 또한 우리에게 화목의 직분을 맡기셨습니다.

19. 하나님께서는 그리스도 안에서 이 세상을 하나님 자신과 화목하게 하셨으며, 사람들의 죄를 묻지 않으셨습니다. 그리고 하나님께서는 우리에게 화목케 하는 말씀을 맡기셨습니다.

20. 그러므로 우리는 그리스도를 대신하여 일하는 대사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우리를 시켜 여러분을 권하십니다. 이제 그리스도를 대신하여 여러분에게 권합니다. 하나님과 화목하십시오.

21. 하나님께서 죄를 알지도 못하신 그리스도를 우리를 위해 죄가 있게 하신 것은 그리스도 안에서 우리로 하여금 하나님의 의가 되게 하기 위해서였습니다.

-------------------------


복음 증거의 동기는 하나님을 아는 지식이 있기 때문입니다. (11)

하나님을 안다면 하나님의 진노와 심판하심 앞에 있는

우리의 이웃들을 그냥 내버려 둘 수 없기 때문입니다

하나님은 거룩하십니다.

하나님은 공의로우십니다.

우리가 제정신이 아닌 사람들처럼 보인다면, 그것은 하나님을 아는 지식 때문일 것입니다.(13)

또한 그리스도의 사랑에 사로잡혔기 때문일 것입니다. (14-15)


우리는 그리스도의 사랑이 십자가에서 확증된 것을 압니다.

그는 우리의 죽음을 위해 우리 대신 죽임을 당하셨습니다.

그가 이렇게 죽으심은

우리로 더이상 자기 자신을 위해 살지 않게 하고

나를 위해 죽었다가 다시 사신

그리스도 위해 살게 하시기 위해서입니다. (15)


나역시 죄인 이었을 때, 은혜로 구원을 받았습니다.

내가 그랬듯이 모든 사람을 위해 죽으신 예수님은

나를 사랑하신 것처럼 모든 사람을 사랑하시며, 모든 사람을 위해 죽으셨습니다

그러므로 사람들을 바라보는 나의 관점이 바뀌었습니다. (16-17)


이전에는 세상의 관점으로,

그가 얼마나 배웠는가, 그가 얼마나 가진 것이 많은가

그가 얼마나 힘이 있는가....

그런 식으로 사람들을 평가하고 바라보았지만,

이제부터는 사람들을 그런 세상의 관점으로 보고 평가하는 일을 멈출 것입니다.


왜냐하면, 그리스도 안에 있는 모든 사람들은

옛사람이 죽고 새롭게 다시 창조된 자들이기 때문입니다.

예수님은 당신의 피로 세운 언약으로써

죄인인 나와 의로운 관계를 맺으셨습니다.

그런 관계로 나아오게 하기 위해 주님은 나를 부르셨습니다.


우리를 부르실 때, 죄를 묻지 않으신 것 처럼,

하나님은 당신의 백성을 부르실 때,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안아주실 것입니다.

이러한 사실을 온세상이 알게 하기 위해 하나님은

오늘 저와 여러분을 부르신 것입니다.(19-20)


그러니 날마다 하나님과 화평한 삶을 견지합시다.

그리고 사람들에게 이 화평을 전하는 사신으로 살아갑시다.

이것이 우리의 주된 일이며 삶의 목표입니다.

부업에 충성하십시오...

그러나 내게 맡기신 나의 주업이 무엇인지 떠올리시고,

그리스도를 증거 하는 삶의 열매를 맺는 나날이 되시길 기원합니다.




bottom of page